3일 시민일제소독의 날 일상 속 생활소독 실천
3일 시민일제소독의 날 일상 속 생활소독 실천
  • 김주환 기자
  • 승인 2020.04.03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시민역량 총집결 범시민운동 전개 -
보람동 방역봉사

[내외일보] 김주환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내 공공기관, 단체, 시민들이 3일 ‘시민 일제 소독의 날’을 맞아 지역 곳곳에서 생활소독을 실시했다.

시민 일제 소독의 날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역량을 총집결하는 범시민운동으로, 일상 속 생활소독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상황을 극복하자는 취지에서 추진됐다.

이날 시청 및 공공기관에서는 직원들이 오전 10시부터 일제히 소독을 실시했다.

시민들은 내 집과 내 가게를 소독했고 시민단체는 다수의 시민의 손길이 닿는 공간 등을 자발적으로 소독했다.

시는 더 많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소독약품을 무료로 배부하는 등 시민들의 생활방역을 독려했다.

역, 터미널, 전통시장 등 다수가 이용하는 공공시설은 전문소독업체가 집중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이춘희 시장도 이날 주민자치위원회와 함께 보람동주민센터 주변 공원 등지에서 방역소독기를 사용해 방역활동에 동참했다.

이춘희 시장은 “시민 일제소독의 날에 한마음으로 참여해주신 시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시민의 간절한 마음만큼 코로나19 상황이 하루속히 종식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