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보건소 워킹스루 밤 12시까지 연장 운영
세종시보건소 워킹스루 밤 12시까지 연장 운영
  • 김주환 기자
  • 승인 2020.04.03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외 입국자 특별관리를 위한 특단의 조치 -
- 시민들의 박수와 격려 이어져 -
주간 선별진료소 드라이브스루
야간 선별진료소 워킹스루

[내외일보] 김주환 기자 = 세종시보건소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워킹스루를 밤 12시까지 연장 운영하는 특단의 조치를 취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해외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끝없이 늘어나고 있고, 해외 여행자 및 해외거주교민들이 국내로 속속 유입되며 코로나19의 재확산이 우려되고 있는 상황에서 세종시보건소가 선제적인 조치를 취한 것.

세종시보건소 권근용 소장은 "서울에서 오송역을 통해 세종시로 들어오는 KTX 마지막 도착시간이 밤12시이다. 이 시간까지 예방 활동을 하지 않으면 코로나19로 부터 세종시민을 지킬 수 없다고 판단했다"며 연장운영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세종시를 코로나19로부터 지켜내겠다는 각오로 총력을 다하고 있으니 자신을 비롯한 의료진들을 믿고 예방수칙을 잘 따라주었으면 한다"고 시민들에게 당부하기도 했다.

소식을 접한 시민들은 이들의 노고에 응원과 박수를 보내며 감사함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