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농장 사과, '인종차별' 논란?
동물농장 사과, '인종차별' 논란?
  • 내외일보
  • 승인 2020.04.05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인들 사재기하듯' 자막 논란
시청자 '인종차별'지적에 당일 사과
출처=SBS
출처=SBS

[내외일보] SBS '동물농장’ 제작진이 자막 논란과 관련해 사과했다.

5일 SBS ‘TV동물농장’ 측은 “5일 963회 방송엔 ‘코로나19’ 관련 부적절하며 올바르지 못한 자막이 삽입된 바 있다”며 “제작진의 명백한 잘못으로 시청자분들께 불편을 끼친 점,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사과했다.

 이어 “인터넷이나 IPTV 등 다시보기 서비스에서는 삭제 조치를 취하고 5일 늦은 오후 이후부터 서비스를 재개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며 “아울러 자막뿐만 아니라 제작 과정 전반을 보다 꼼꼼하고 세심히 살피는 프로그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TV 동물농장’에는 강아지들이 우르르 몰려와 사료를 먹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 장면에서 ‘COVID19, 마치 유러피안들 사재기하듯’이라는 자막이 등장했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시청자 게시판에 ‘인종차별’이라고 지적했고 이에 제작진 측은 당일 오후 사과문을 게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