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4294억 원 규모 2회 추가경정예산안, 시의회 제출
청주시, 4294억 원 규모 2회 추가경정예산안, 시의회 제출
  • 신동명 기자
  • 승인 2020.05.10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 및 소상공인 피해지원 등 코로나19 극복 집중

[내외일보=충북] 신동명 기자 = 청주시가 총규모 3조 219억 원(일반회계 2조 6168억 원, 특별회계 4051억 원)의 2020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2회추경 규모는 1회추경 대비 4294억 원이 증가(일반회계 3546억 원 증, 특별회계 748억 원 증)했으며, 주요 추경재원은 국도비보조금 및 전년도 순세계잉여금 등이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재정사업으로,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2318억 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 138억 원 ▲지역고용특별지원 44억 원 ▲운수업계종사자 긴급지원 26억 원 ▲청년구직활동 지원 9억 원 ▲정부미지원 어린이집지원 6억 원 등 13개 사업에 2546억 원을 편성해 시민생계 안정을 위한 직접지원 사업과 소비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회복에 중점을 뒀다.

이외에도 시민안전과 현안사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지원 43억 원 ▲어린이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장비 설치 33억 원 ▲흥덕하이패스 전용 나들목 설치 20억 원 ▲지역일자리창출 공공근로사업 14억 원 ▲범죄취약지역 CCTV 설치 10억 원 ▲도심안전속도 5030사업 5억 원 등이 포함됐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코로나19로 경제적 고통을 받고 있는 시민을 위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직접 지원사업에 중점을 두고 추경안을 편성했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안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모든 지원방안을 강구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청주시가 제출한 2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이번달 18일부터 26일까지 시의회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