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신용공제 대표이사로 ‘류혁 前) 아이스텀 자산운용대표’ 취임
새마을금고중앙회, 신용공제 대표이사로 ‘류혁 前) 아이스텀 자산운용대표’ 취임
  • 이수한
  • 승인 2020.05.25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0년 5월 22일부터 2022년 3월 14일까지 임기
- 새마을금고 경쟁력 강화와 리스크관리에 힘쓸 것
5월 25일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과 상근임원 등이 기념촬영 했다.   [사진 좌측 부터 금고감독위원장 오승원, 신용공제대표이사 류혁, 전무이사 김기창, 새마을금고중앙회장 박차훈, 지도이사 황국현, 감사위원장 김창옥]
5월 25일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과 상근임원 등이 기념촬영 했다. [사진 좌측 부터 금고감독위원장 오승원, 신용공제대표이사 류혁, 전무이사 김기창, 새마을금고중앙회장 박차훈, 지도이사 황국현, 감사위원장 김창옥]

[내외일보]이수한 기자=5월 25일(월), 새마을금고중앙회관(서울 강남구 삼성동)에서는 류혁 신용공제 대표이사가 취임했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5월 22일(금) MG인재개발원(충남 천안)에서 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신용공제대표이사로 류혁 前)아이스텀자산운용대표를 선임했다.

신용공제대표이사는 새마을금고중앙회의 자금운용과 공제사업을 책임지는 자리로, 류혁 신용공제대표이사의 임기는 2020년 5월 22일부터 2022년 3월 14일 까지 이다.
 
류혁 신용공제대표이사는 1963년생으로, 서울대학교(학부) 및 건국대학교 행정대학원을 졸업하고, 삼성생명을 거쳐 한국토지신탁 전략사업본부장을 지낸 후, 2015년 5월부터 아이스텀자산운용 공동대표를 맡아 왔다.

이번 선임은 권광석 전 신용공제대표이사가 우리은행장 취임으로 공석이 됨에 따라 지난 4월부터 인사추천위원회, 이사회, 총회를 거쳐 이뤄졌으며, 새마을금고중앙회는 류혁 신용공제대표이사의 자금운용 전문성과 시장 평판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임했다.
 
류혁 신용공제 대표이사는 취임사를 통해, “자금운용 및 공제사업의 역량을 높여, 새마을금고 경쟁력 강화에 힘쓰겠다”고 밝히고, “특히, 코로나19등으로 금융환경이 복잡해진 만큼 철저한 리스크관리로 시장 환경에 탄력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