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깨끗한 동네 조성을 위한 그림자조명 설치 완료
동구, 깨끗한 동네 조성을 위한 그림자조명 설치 완료
  • 정광영 기자
  • 승인 2020.05.3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바른 쓰레기 배출 문화 정착을 위해 용전동 주요 14개소에 설치
사진은 설치 완료된 그림자조명.
사진은 설치 완료된 그림자조명.

 

[내외일보=대전] 정광영 기자 =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용전동 내 주요 쓰레기 불법투기 장소 14곳에 깨끗한 동네 조성을 위한 그림자조명(로고젝터)을 설치했다고 29일 밝혔다.
용전동은 다가구주택 밀집지역으로 생활폐기물의 불법투기와 재활용이 가능한 폐기물의 무분별한 배출 문제가 심각해 구는 이를 해결하고자 용전동 내 쓰레기 불법투기가 빈번한 14곳에 그림자조명을 설치했다.
그림자조명은 특정 문자나 그림을 LED 조명으로 투사해 바닥·벽면에 나타나게 하는 장치로 어두운 골목길과 바닥, 벽면 등에 사용이 가능한 시설로 쓰레기가 주로 배출되는 밤 시간에 효과적이다.
구는 설치된 그림자조명이 올바른 쓰레기 배출 요령과 일회용품 줄이기 홍보 문구를 일정시간 간격으로 순환하며 표출해 주민들의 관심과 호기심을 이끌어내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그림자조명이 생활폐기물의 상습적 불법투기 근절과 재활용 가능한 폐기물의 올바른 분리배출 의식을 고취시키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깨끗한 동네 조성과 재활용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