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코로나19 예방 위한 ‘음식문화개선 캠페인’ 실시
사천시, 코로나19 예방 위한 ‘음식문화개선 캠페인’ 실시
  • 이광호 기자
  • 승인 2020.06.25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경남] 이광호 기자 = 경남 사천시는 지난 24일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한국외식업중앙회 경남지회 사천시지부,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관련 공무원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음식문화개선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른 생활방역 중심의 안전한 음식문화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열렸다. ‘외식 에티켓 실천 캠페인’으로 본인이 사용하던 수저로 음식을 덜거나 개인그릇을 사용하지 않도록 해 타액 공유로 인한 감염 전파 위험성을 알리고, 영업주와 이용객들의 코로나19 예방수칙 실천에 대한 자발적인 참여인식을 높이기 위해 준비됐다.

이용자에게는 ▲마스크착용 ▲식사 전 손 씻기 ▲개인접시와 국자 사용 ▲ 음식점 내 이용자 간 적정 거리 유지 등을 알렸고, 영업주 및 종사자에게는 ▲조리원 등 개인위생관리 철저 ▲매일 1회 이상 소독 실시 ▲탁자 간격 1m이상 조정 ▲배달·포장 권장 등의 실천사항을 홍보했다.

시 관계자는 “우리 모두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위생적인 외식문화 형성과 소비위축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을 되살리는 데 시민 모두가 함께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식품위생 및 개인위생이 더욱 중요해진 만큼 올바른 외식문화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