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희 대본리딩 "역시 소희"
안소희 대본리딩 "역시 소희"
  • 내외일보
  • 승인 2020.07.01 2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희 / SNS
소희 / SNS

안소희 대보리딩 "역시 소희"

[내외일보] 안소희를 비롯한 '미씽: 그들이 있었다' 배우들의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OCN 새 주말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는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사라진 시체를 찾고 사건 배후의 진실을 쫓는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 드라마다.

오는 8월 중 방송을 앞두고 1일 공개된 대본리딩에는 민연홍 감독과 반기리, 정소영 작가를 비롯해 고수(김욱) 허준호(장판석) 안소희(이종아) 하준(신준호) 서은수(김여나) 송건희(토마스)뿐만 아니라 강말금(김현미) 고동하(김준수) 김정은(조명순) 문유강(김남국) 박혜진(최미자) 안동엽(박범수) 이기찬(박병은) 이주명(장미) 이주원(박영호) 장격수(복형사) 장선율(서하늘) 지대한(백일두)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명품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본격적으로 대본리딩에 들어가자 모든 출연진들은 캐릭터에 완벽하게 빠져들며, 상황에 몰입했다. 특히 영혼을 보는 생계형 사기꾼 김욱 역을 맡은 고수는 전작 ‘머니게임’에서 보여준 모습과는 180도 달라진 눈빛과 말투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능청스러운 사기꾼 면모부터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정의감에 똘똘 뭉친 모습까지 천연덕스러운 연기로 캐릭터의 매력을 한껏 부각시켰다. 그런가 하면 두온마을 미스터리의 중심 장판석 역의 허준호는 남다른 카리스마로 존재 자체만으로도 강력한 몰입도를 선사했다.

특히 고수와 허준호는 실종된 망자를 보는 공통점을 지닌 관계인 바, 영혼 마을 주민들의 미스터리를 추적하는 쫀득한 브로맨스로 명품 버디물의 탄생을 예고했다.

소희 / SNS
소희 / SNS

그런가 하면 낮에는 공무원, 밤에는 화이트해커 이종아 역의 안소희는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극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또한 강력계 엘리트 형사 신준호 역을 맡은 하준은 사라진 연인을 찾아 헤매는 형사로서 극중 고수와는 아슬아슬한 대립 관계를 유지하며 긴장감을 자아냈다. 나아가 서은수는 갑작스럽게 영혼 마을에 들어선 준호의 실종된 연인 최여나 역으로 분해, 신비롭고 청초한 매력을 뿜어내며 극의 흥미를 고조시켰다.

한편, '미씽: 그들이 있었다'는 8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