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새마을지회, 알알이 이웃사랑 맺힌 감자 수확
계룡시새마을지회, 알알이 이웃사랑 맺힌 감자 수확
  • 윤재옥 기자
  • 승인 2020.07.05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봄부터 직접 경작한 감자 수확·판매,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금 마련 -

[내외일보/계룡] 윤재옥기자 = 새마을운동 계룡시지회(지회장 황근택)는 3일 이른 아침부터 새마을 남·여 지도자 70여명과 함께 이웃사랑 실천을 위한 감자 수확에 힘을 모았다.

행사에 참여한 새마을남녀회원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회원 간 일정 간격을 유지하는 등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에 주의를 기울이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수확한 감자는 지난 3월 회원들이 두마면 왕대리 소재 휴경지 1,984㎡에 240㎏분량의 씨감자를 파종해 정성껏 키워왔다.

수확된 감자는 지역주민들에게 저렴하게 판매하고, 판매 수익금은 불우이웃이나 홀몸 어르신 돕기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황근택 지회장은 “내 일처럼 봉사해주신 회원들의 노력과 사랑 덕분으로 올해 감자 농사가 잘되어 기쁘다”며 “판매수익금은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시간을 보내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값지게 사용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보탬이 되는 사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새마을지회는 감자 수확을 끝낸 휴경지에 김장 나눔 봉사를 위한 배추 등을 직접 경작해 연말 따뜻한 이웃사랑의 손길을 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