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 활력
재능기부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 활력
  • 김의택 기자
  • 승인 2020.08.05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서구, 비대면 수세미 만들기 봉사활동 추진

[내외일보=서울] 김의택 기자 = 서울 강서구는 ‘손으로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기’ 위한 비대면 수세미 만들기 봉사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여러 사람들이 모이는 활동이 어려워 자원봉사활동이 위축되기 쉬운 상황에서 ‘안전과 봉사’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비대면 봉사활동을 추진하게 됐다. 

구는 지난 24일까지 일반봉사자 30여명을 모집했으며, 지난 30일과 31일 전문봉사단인 뜨개봉사단이 이번 비대면 수세미 봉사자를 대상으로 뜨개방법을 교육했다.

전문 뜨개봉사단은 수세미를 처음 만들어보는 사람들도 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봉사활동의 문을 열어주는 역할을 한다.

전문봉사자 20여 명과 일반봉사자30여 명은 8월 동안 각자 가정에서 수세미를 만들 예정이다.

 완성된 수세미는 취약계층 400가구에 9월 초 안부를 묻은 인사말 쪽지와 함께 우편함이나 집 앞으로 배달할 예정이다.
 
문의:02-2600-533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