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일본 총리, 오늘 공식 출범... 사실상 '아베 내각'
스가 일본 총리, 오늘 공식 출범... 사실상 '아베 내각'
  • 이교영 기자
  • 승인 2020.09.16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베 친동생 기시 노부오, 방위상 내정…극우 행보
한·일 관계 불투명
자민당 스가 요시히데 신임총재
자민당 스가 요시히데 신임총재

 

[내외일보] 이교영 기자 = 아베 신조 정권이 막을 내리고 일본 집권 자민당의 스가 요시히데 총리 내각이 16일 공식 출범한다. 그러나 아베 정권의 온전한 계승을 표방한 스가 내각은 사실상 아베 측근들로 이루어져 있어 아베 정권의 연장선이 될 것으로 보인다.

집권 자민당 총재로 뽑힌 스가 요시히데 신임 총재는 이날 오후 열리는 임시국회 중·참의원 본회의에서 총리 지명선거를 통해 제99대 총리로 선출될 예정이다.

중의원 465석 중 284석을 자민당이 가지고 있으며, 참의원에서도 과반을 점유해 스가 총리 선출은 사실상 확정된 셈이다. 

포결이 확정되면 장관급을 임명하고, 나루히토 일왕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으면, 공식적인 스가 내각이 출범하는 것이다.

내각 인사에는 총리 관저 2인자인 가토 가쓰노부 후생노동상이 낙점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 하기우다 고이치 문부과학상 등 아베 정권의 주요 인물들이 자리를 지킨다.

스가의 경쟁자였던 기시다 후미오 전 정조회장의 기시다파에서 2명, 이시바 시게루 전 간사장의 이시바파 1명을 각각 등용했다.

당내 이인자인 니카이 간사장은 그대로 유임시켰다. 

한편, 스가 요시히데 신임 총재는 아베 정권을 계승하겠다는 노선을 확실히 했다는 평이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