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캐나다 사회적금융 전문가 크리스 도브르잔스키 대표 간담회 개최
남양주시, 캐나다 사회적금융 전문가 크리스 도브르잔스키 대표 간담회 개최
  • 신동화 기자
  • 승인 2020.09.25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캐나다의사회적경제·사회적금융 현황 논의

 [내외일보=경기]신동화 기자 =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4일 정약용 도서관에서 캐나다 커뮤니티 포워드 재단(Community Forward Fund)의 크리스 도브르잔스키(Chris Dobrzanski) 이사장 및 사회적경제기업과 함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도브르잔스키 이사장, 손병기 위스테이 별내 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 김정원 남양주시 협동조합연합회장 및 김정삼 ㈜예성아름터 대표가 참석했으며,‘한국과 캐나다의 사회적경제 및 사회적금융 현황’과‘지속가능한 도시를 위한 지방정부의 역할’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간담회에서는 사회주택ㆍ도시재생 및 자원순환분야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사회적경제 도시개발 모델을 공유하고, 캐나다 커뮤니티포워드 재단의 사례와 위스테이 별내 사회적협동조합의 사례를 중심으로 활발한 논의가 이어졌다.

도브르잔스키 이사장은 코로나19 이후 사회적 금융을 통해 지역의 사회안전망을 구축하는 사례를, 남양주에서는 자원순환 및 로컬푸드, 사회주택 등 사회적경제 사례를 중심으로 소개했다.

특히, 국내 최초,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협동조합형 공공지원 민간임대아파트인 위스테이 별내는 입주민들이 사회적협동조합의 형태로 아파트의 설계와 관리ㆍ운영에 직접 참여하는 새로운 형태의 임대주택으로, 도브르잔스키 이사장이 큰 관심을 보였다.

도브르잔스키 이사장은 “남양주시의 사회적경제 사례가 국내를 넘어 세계적으로 지역을 선도하는 우수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광한 시장은 “우리 시민들의 삶이 조금 더 윤택해지려면 주거를 기반으로 건강한 먹거리가 공급되고, 자원순환을 통해 쓰레기를 줄이는 남양주형 선순환 모델이 필요하다”며, “세계적인 전문가인 도브르잔스키 대표를 통해 캐나다의 경험들이 반영돼 이 모델이 성공적으로 자리 잡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