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훈 안보실장, 취임 후 첫 방미…"오브라이언, 폼페이오 만난다"
서훈 안보실장, 취임 후 첫 방미…"오브라이언, 폼페이오 만난다"
  • 이혜영 기자
  • 승인 2020.10.15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이혜영 기자 =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취임 후 처음으로 미국을 방문한다. 서훈 실장은 카운터파트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만나고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도 회담한다.

서훈 국가안보실장은 13일부터 16일까지 미국 워싱턴을 방문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서훈 실장은 오브라이언 백악 국가안보보좌관을 만나 면담했고, 양측은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또 "한반도 정세와 한미 양국 관계 현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협의했다"고 말했다.

서훈 실장의 이번 미국 방문은 지난 7월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취임 이후 처음으로, 두 한미안보실장의 대면 협의 또한 처음이다. 

서훈 실장은 이어 15일 오후 국무부청사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을 비롯해 미 행정부 고위관계자와 주요 싱크탱크 인사들을 만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