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농촌마을에 초고속 인터넷 통신망’ 구축
무주군, ‘농촌마을에 초고속 인터넷 통신망’ 구축
  • 권재환 기자
  • 승인 2020.11.19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읍 운교 및 남천마을 등 4개 마을에 고도화사업

[내외일보=호남]권재환 기자=무주군에서도 초고속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길이 열리면서 속도느림으로 인한 지역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될 전망이다.

군에 따르면 지난 18일부터 오는 12월 4일까지 무주읍 운교 및 남천마을 비롯한 설천면 외양지 마을, 안성면 신촌마을 등 4개 마을을 대상으로 GIGA급 초고속 인터넷망을 구축하는 '농촌마을 통신망 고도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통신사들이 비용 문제로 초고속인터넷망 보급을 주저하는 농촌마을에 대해 정부에서 시설비 일부를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무주군의 경우 올해 총 7,564만원(국비1,513만원, 도비454만원, 군비1,059만원, 통신사4,538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광역 통신망을 구축해 인터넷 속도로 인한 주민 불편을 해소시킨다는 구상이다.

군은 이들 마을에 통신망 고도화 사업이 완료되면 농촌마을의 정보격차가 해소되고 이에 따른 군민들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보고 있다.

박승호 정보통신팀장은 "앞으로도 무주군 농촌마을의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농촌마을에 초고속 인터넷망 보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인터넷 가입자 수의 부족으로 광역 통신망이 구축되지 않아 인터넷 사용속도가 현저하게 느린 지역을 대상으로 통신망 사업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