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석 자가격리, 무슨 일?
김민석 자가격리, 무슨 일?
  • 내외일보
  • 승인 2021.02.22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민석 / SNS
배우 김민석 / SNS

 

[내외일보] '독립만세' 스태프 중 코로나 19 확진자가 발생해 제작발표회가 취소됐으며, 배우 김민석은 검사 후 자가격리 중이다.

JTBC '독립만세' 측은 22일 오전 11시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진행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전날 촬영 중 코로나 19 확진자가 참여했다는 사실을 확인했고, 행사 일정을 당일 급히 취소했다.

'독립만세 측은 "내부 사정으로 인해 제작발표회를 부득이 하게 취소하게 됐다"라며 "당일 급하게 취소 일정을 말씀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이어 "첫 방송은 편성 변동 없이 방송될 예정"이라며 "다시 한 번 불편을 끼쳐드린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독립만세' 출연자인 김민석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스태프와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고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

'독립만세'는 한 번도 혼자 살아보지 않았던 연예인이 생애 처음으로 독립에 도전하는 새로운 형태의 관찰 예능프로그램으로, 송은이와 악뮤 이찬혁, 이수현, 재재, 김민석이 출연한다. 22일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