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어려움에 처한 화훼농가 돕기 적극 나서
영암군, 어려움에 처한 화훼농가 돕기 적극 나서
  • 김종환 기자
  • 승인 2021.02.23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위한 꽃 사주기 운동 등 꽃 소비 촉진 계획

 

[내외일보=호남]김종환 기자=영암군은 농협영암군지부와 함께 지난 2월 23일 영암군청 정문 앞에서 화훼농가 꽃 소비촉진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박종필 부군수, 강찬원 영암군의회 의장, 문수전 농협영암군지부장 등이 참여하여 출근 시간대에 프리지아, 금어초 등 꽃을 나누어 주는 시간을 가졌다.

군에 따르면 코로나19 장기화로 졸업식과 입학식 등 각종 행사가 취소되거나 축소되면서 꽃 소비가 급감해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농협영암군지부에서 2백만원(500단) 상당의 꽃을 구입해 꽃 소비촉진 운동을 전개하게 되었다.

영암군은 지난해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150여만원의 꽃을 구매하여 화훼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정성을 모았으며, 농협영암군지부에서도 200백만원 상당에 꽃을 구매하여 소비촉진을 한 바    있다.

올해에도 군 공무원 등을 통한 꽃 사주기 운동을 전개해 각종 기념일(생일, 결혼기념일 등)에 꽃 선물하기 운동과 1 Table 1 Flower 운동에 동참토록 하여 꽃 소비에 활력을 불어 넣을 계획이다.

박종필 영암부군수는 “‘화훼농가 꽃 사주기’를 통해 작은 관심들이 모여 침체된 화훼시장 활성화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