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직업교육 혁신지구 업무협약
충남교육청, 직업교육 혁신지구 업무협약
  • 백춘성 기자
  • 승인 2021.03.24 0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업계고 학생들에게 교육, 취업, 지역 정착을 동시 지원

[내외일보/충남] 백춘성 기자=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천안시, 천안시기업인연합회,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한국기술교육대, 공주대, 백석대, 백석문화대와 23일 천안교육지원청에서 ‘직업교육 혁신지구’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혁신지구는 직업계고 학생들의 교육-취업-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청–지자체-지역기업–지역대학이 협력하는 교육모델이다. 교육부는 지난 2월 전국에 5개의 직업교육 혁신지구를 지정하였다.

협약 기관은 직업계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반도체, 디스플레이, 스마트 기계, 자동차 부품 분야에 대한 기술·기능교육을 실시하고, 관련 기업 취업 등을 통해 지역 정착을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이를 위해 교육청과 천안시가 중심이 되어 학생들의 교육, 취업, 주거 지원을 위한 각종 정책을 추진하고, 대학은 기업 맞춤형 기술 심화교육을 실시하며, 기업은 학생들을 채용하여 전문기술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협약식에서 김지철 교육감은 “직업계고 학생들이 단순한 기능인력에 그치지 않고 전문 기능기술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자체, 대학, 기업이 후학습을 지원하는 새로운 직업교육 체계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며, “우리 학생들에게 교육, 취업, 지역 정착을 동시에 지원함으로써, 지역 시민으로 정착하여 살아가는 직업교육의 혁신적 본보기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충남교육청은 이번 천안지역 직업교육 혁신지구 운영을 통해 그 성과를 바탕으로 도내 다른 시군과 협력하여 직업교육 혁신프로그램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