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2021년 상반기 행복배움터 본격 추진
대전 서구, 2021년 상반기 행복배움터 본격 추진
  • 정광영 기자
  • 승인 2021.04.07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이 만들어 가는 학습놀이터
사진은 지난 2일 행복배움터 마을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행복배움터 현판 수여식 모습.
사진은 지난 2일 행복배움터 마을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행복배움터 현판 수여식 모습.

 

[내외일보=대전] 정광영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 평생학습원은 주민 스스로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기획ㆍ운영하는 ‘2021년 상반기 행복배움터’를 개강하고, 본격적인 마을 단위 학습공동체 사업이 시작되었다고 7일 밝혔다.
행복배움터는 지역의 인적 자원이나 잠재적인 학습자원을 발굴하여 아파트 관리사무소 회의실, 작은 도서관 등 마을 내 공동생활공간을 학습공간으로 조성하여 주민이 원하는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해 나가는 학습공동체이다.
구는 올해 월평동 누리아파트 등 9개 행복배움터를 선정하고 17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 소품으로 완성하는 캘리그라피 ▲ 요가 테라피 ▲ 압화&플라워 ▲ 정리수납지도사 ▲ 손발 맛사지 등이다.
특히, 지치울 작은 도서관에서 진행하는 DIY 양말 인형 공예(청년 대상), 탄방길 작은 도서관의 ▲ 엄마와 함께하는 요리조리(주말) ▲ 도슨트 선생님과 미술관 여행가요(야간)를 개설하여 더욱 폭넓은 연령대가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장종태 청장은 “지역주민의 요구와 특성에 맞는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통하여 배움과 나눔이 공존하는 근거리 행복배움터에서 개인의 꿈과 역량을 가꿀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