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공식입장, 폭행 NO
김호중 공식입장, 폭행 NO
  • 내외일보
  • 승인 2021.07.20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호중 / SNS
김호중 / SNS

 

[내외일보] 가수 김호중이 폭행 의혹에 대한 공식입장을 전했다. 

20일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19일 김호중은 저녁 귀가 중 오해로 인한 말싸움이 있었고, 주민들의 신고로 경찰들이 출동해 양측 모두 화해하고, 해프닝으로 끝났다”며 “앞서 나온 기사와는 다르게 서로 폭행은 없었음을 알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김호중 측은 “김호중을 사랑해주는 팬분들과 관계자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며, 추측성 보도나 비방은 자제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19일 오후 10시 27분께 서울 강남구 청담동 김호중의 자택 앞에서 김호중과 남성 2명이 서로를 밀치는 등 시비가 붙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시비가 붙은 남성들은 김호중의 빌라 공사업체 관계자들로, 유치권을 주장하며 귀가하려던 김호중을 저지하려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호중은 지난해 9월부터 서울 서초구의 한 복지기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