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반부패·청렴문화 확산 캠페인 펼쳐
대전시, 반부패·청렴문화 확산 캠페인 펼쳐
  • 정광영 기자
  • 승인 2021.09.1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청렴 교육, 무인피켓 등 다양한 비대면 홍보‘눈길’
사진은 반부패·청렴문화 확산 캠페인 장면.
사진은 반부패·청렴문화 확산 캠페인 장면.

 

[내외일보=대전] 정광영 기자= 대전시는 13일(월) 오전 시청 1층에서 허태정 대전시장과 감사위원회 직원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반부패·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부패발생 가능성인 큰 추석 명절을 앞두고 선물수수와 접대성 향응 근절, 공직자윤리법과 이해충돌방지법 제·개정에 따른 부패 유발요인 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실시됐다.
출근하는 직원을 대상으로 청렴마크가 새겨진 마스크와 수건, 리플렛등을 배부하고‘추석명절 선물 대신 덕담’,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 등을 홍보하는 등 청렴 실천 의지를 다졌다. 
이날 캠페인을 함께한 허태정 대전시장은 “금년 한해도 코로나19 대응과 각종 시정 현안에 지쳐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것이 공직자 윤리와 청렴 가치”라고 말했다.
더불어 “청렴이 언제나 공직자의 마음속에 새길 수 있도록 실질적 교육을 강화를 주문하였으며, 반부패·청렴문화가 지역사회 곳곳에 전파되도록 공사·공단 등 유관기관과 시민, 민간기업에도 청렴문화를 확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대전시는 3월 반부패방지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 유관기관 청렴서한문 발송 ▲ 고위직과 전직원 대상 청렴 의무교육 ▲ 민관협의회 주관 결의대회와 1사 1실천운동 전개  ▲ 국민권익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 ▲ 찾아가는 청렴 캠페인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