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선별대응인력 위해 ‘마음 치유’ 적극 나서
계룡시, 선별대응인력 위해 ‘마음 치유’ 적극 나서
  • 윤재옥 기자
  • 승인 2021.09.17 2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로 지친 선별대응 및 관련 인력 마음건강 회복 지원 -

[내외일보/계룡] 윤재옥 기자 =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코로나19 현장 선별대응인력의 마음건강회복 및 치유를 위한 심리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시 보건소에 따르면 제공 예정인 심리상담서비스는 재난 경험자의 심리적 고통을 측정하기 위한 ‘재난 정신건강 평가 척도’ 검사 후, 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전문요원과 상담을 진행하게 된다.검사 및 상담 결과 고위험군으로 판단되거나, 전문상담을 원하는 경우 전문상담기관으로 연계해 지속관리를 통한 빠른 회복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코로나19 심리상담 서비스는 확진자와 그 가족, 자가격리자(해외입국자 및 밀접접촉자 등)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인한 불안함 및 스트레스를 느끼고 있는 시민들도 언제든지 전화 또는 대면(격리해제 이후) 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시는 그동안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심리상담 서비스를 운영해 왔으며, 올해 총 215건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에 최전선에서 애쓰고 있는 대응인력의 지쳐있는 마음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심리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