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법적대응, 충격적인 '악플'
선미 법적대응, 충격적인 '악플'
  • 내외일보
  • 승인 2021.10.13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미 / SNS
선미 / SNS

[내외일보] 가수 선미가 악플러와의 전쟁을 선포했다.

선미 소속사 어비스컴퍼니는 13일 공식 SNS를 통해 선미에 대한 악플을 게재한 누리꾼들에 대한 법적 대응 계획을 밝혔다.

어비스컴퍼니는 “당사는 2019년 8월에 게시한 공지를 바탕으로 악성 댓글, 인신공격, 모욕 등의 악의적인 글을게시하는 행위에 대해 엄중하게 법적 조치를 취했으며, 당시 악플러들은 ‘벌금형 약식기소’ 처분을 받은 바 있다. 하지만 그럼에도불구하고 최근 모욕을 동반한 악의적인 게시물을 작성하는 행위를 다수 확인했다”고 밝혔다.

어비스컴퍼니는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아티스트의 인격을 침해하는 악의적인 행위에 대해 어떠한 선처도 없이 합당한 대가를 치를 수 있는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자체 모니터링 뿐만 아니라 팬들의 제보도 함께 접수해 강력한 후속 조치를 이어나가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선미는 지난 11일 트위터를 통해 자신을 향한 도가 지나친 악성 게시물을 공개하고 고통을 호소한 바 있다. 당시 선미가 공유한 게시글에는 “선미 이 XX을 어떻게 죽이지”라는 충격적 글이 적혀 있고, 이 글에 다른 누리꾼들은 "선미야, 앨범 내지 마라. XX 실시간에 음원 사이트에 욕 쓸 거다” “XX, 무당X” 등의 댓글을 달았다.

선미는 이같은 폭력적 게시글과 비난성 댓글에 대해 “제가 뭘 그렇게 잘못했을까요. 제가 뭘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라고 하소연하기도 했다.

선미는 엠넷 걸그룹 오디션 ‘걸스플래닛 999 : 꿈의 대전’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선미 / SNS
선미 / SNS

<다음은 선미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어비스컴퍼니입니다.

먼저, 당사 소속 아티스트 선미를 응원해 주시는 팬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당사는 2019년 8월에 게시한 공지를 바탕으로 악성 댓글, 인신 공격, 모욕 등의 악의적인 글을 게시하는 행위에 대해 엄중하게 법적 조치를 취했으며, 당시 악플러들은 ‘벌금형 약식기소’ 처분을 받은 바 있습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모욕을 동반한 악의적인 게시물을 작성하는 행위를 다수 확인하였습니다.

인터넷 상 익명이라는 가면 뒤에 숨어서 아티스트를 향한 비방과 욕설은 명백한 범죄 행위입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아티스트의 인격을 침해하는 악의적인 행위에 대해 어떠한 선처도 없이 합당한 대가를 치를수 있는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방침입니다.

앞으로도 자체 모니터링과 팬분들의 제보로 수집한 증거를 기반하여 강력한 후속 조치를 이어갈 예정이며, 팬 여러분들의 제보가 큰 도움이 되고 있는 만큼 아티스트의 인격 모독과 무분별한 악의적인 게시물에 대한 자료는 아래 이메일 주소로 제보 부탁드립니다.

팬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