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관내 해양사고 잇따라
울진해경, 관내 해양사고 잇따라
  • 전경중 기자
  • 승인 2021.10.14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구항 침몰선박 인양, 기관고장 침수선박 무사 예인
울진해경, 관내 해양사고 잇따라

[내외일보] 전경중 기자 = 울진해양경찰서는 지난 12일 오후 3시 10분경 강구항내 침몰어선 A호(4.35톤, 정치망, 강구선적)를 무사히 인양 부두에 계류조치 했으며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은 없다고 전했다.

사고선박 A호는 강구항 오포 3리 급유소 앞 계류 중 원인미상의 이유로 같은 선단선에 홋줄이 연결된 채 침몰되어 있는 것을 지나가던 행인이 발견하고 상황실로 신고하였다.

침몰선박은 크레인에 의해 무사히 인양 계류조치 되었으며, 차후 조선소에 상가하여 수리 및 정확한 침몰원인을 파악할 예정이다.

또한 13일 새벽 02시 35분께는 강구항 동방 약 400M 해상에서 냉각수라인 파손으로 기관실이 침수된 선박 B호(2.29톤, 정치망, 강구선적, 승선원 2명)를 강구해경파출소 연안구조정이 출동하여 강구항으로 예인 완료 했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출항 전 기관 점검 등 사전점검이 매우 중요하다”며 “해양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