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소아암 어린이 환자에게 헌혈증 5천장, 치료비 5천만원 기부
한국도로공사, 소아암 어린이 환자에게 헌혈증 5천장, 치료비 5천만원 기부
  • 이수한
  • 승인 2021.12.2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병석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왼쪽)이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오른쪽)과 헌혈증 및 치료비 전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옥병석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왼쪽)이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오른쪽)과 헌혈증 및 치료비 전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지난 24일(금)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소아암 어린이 환자들을 지원하기 위한 헌혈증 5천장과 치료비 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2008년 공기업 최초로 도입된 ‘헌혈뱅크’ 제도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임직원 및 휴게소 이용객 대상 ‘헌혈증 기부 캠페인’을 통해 현재까지 헌혈증 총 7만 2천장과 치료비 7억 5천만원을 기부했다.

옥병석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직원들과 고속도로 이용객들이 모은 헌혈증이 난치병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의 치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다양한 기부활동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