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22년 상반기 정기인사 단행…신임본부장에 모창희 임명
수출입은행, 22년 상반기 정기인사 단행…신임본부장에 모창희 임명
  • 이수한
  • 승인 2022.01.1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지속 감안해 고객기업 불편 최소화‧‧‧수출입 지원 위해 최소한의 이동 인사

주요 보직에 전문성과 창의력을 갖춘 여성 조직관리자 전진 배치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한국수출입은행(www.koreaexim.go.kr, 은행장 방문규, 이하 ‘수은’)은 신임 남북협력본부장에 모창희 기업구조조정단장을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모창희(牟昌熙‧56) 신임 본부장은 기업구조조정단장, 중소중견금융부장, 기업개선부장 등을 역임하였으며, 향후 수은의 남북협력본부를 맡아 남북협력기금 업무를 총괄할 예정이다.

수은 관계자는 “이번 본부장 인사는 후보자 공개모집은 물론 외부전문기관의 평판조회 절차를 거쳐 후보자의 경력과 전문성,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등 투명하고 공정한 선임절차를 거쳤다”고 밝혔다.

수은은 이날 2022년도 상반기 정기 인사도 단행했다.

수은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을 감안하여 고객기업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우리 기업의 수출입거래 지원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소한의 이동 인사를 실시했다”고 말했다.

또한, 수은의 이번 인사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의 일환으로 전문성과 창의력을 겸비한 여성 조직관리자들을 주요 보직에 전진 배치한 게 주요 특징이다.

 * 경협평가부장 이지언(49세), 경협총괄부 전략기획팀장 김재화(49세), 자금시장단 외화자금2팀장 이진(47세), 플랜트금융부 정유가스플랜트팀장 정현주(41세), 해양프로젝트금융부 해양프로젝트2팀장 송상은(42세), 무역금융부 무역금융팀장 문수자(42세) 등

수은 관계자는 “앞으로도 능력있는 차세대 여성 인재를 적극 발굴·양성하여 조직내 인적 다양성을 제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은은 작년에 ESG경영을 선포하고 전담부서인 ‘ESG경영부‘를 신설하는 등 ESG경영을 본격 가동하여 적극적으로 추진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