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점검반 구성 교량·터널 등 침수우려구역 중점 정비
세종시, 점검반 구성 교량·터널 등 침수우려구역 중점 정비
  • 김주환 기자
  • 승인 2022.05.08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선제적인 도로관리 도로 침수 피해 최소화 -

[내외일보] 김주환 기자 = 세종시(시장 권한대행 류임철)가 여름철 우기를 대비해 관내 도로 시설물을 대상으로 사전점검과 일제정비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도로 배수로에 토사나 낙엽, 쓰레기가 쌓이면 적은 양의 비에도 배수 기능이 마비되기 쉽다. 

배수로가 제 역할을 못하면 침수가 발생할 우려가 높아져 선제적인 정비로 재해를 예방할 필요가 있다.

이번 점검은 교량·터널·지하차도·급경사지 등 도로시설물을 대상으로 점검반 6개, 30명을 구성해 추진한다. 

점검반은 도로 물고임 및 파손부위 침수우려도로 측구, 빗물받이 등에 쌓인 퇴적토 해빙기 급경사지 교량·터널·지하차도 주요구조물 기능 등을 중점 정비할 계획이다. 

시는 점검 결과에 따라 즉시 처리가 가능한 사항은 자체 도로보수 인력을 활용해 정비하고, 예산이 수반되는 보수는 우선 안전조치 후 보수공사를 통해 정비 완료할 예정이다.

임재수 도로관리사업소장은 “최근 장마는 기후변화로 인한 국지성 집중호우 증가로 재해발생 빈도가 높아지고 있다”라며, “시민들이 안전하게 여름을 지낼 수 있도록 도로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