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환경위생과 영농철 농촌 일손 돕기‘구슬땀’
김천시 환경위생과 영농철 농촌 일손 돕기‘구슬땀’
  • 이평도 기자
  • 승인 2022.05.13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두 농가 인력난 극복을 위한 봉사활동 실시
김천시 환경위생과 영농철 농촌 일손 돕기‘구슬땀’

[내외일보] 이평도 기자 = 김천시 환경위생과는 지난 13일 농촌 지역의 고령화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인력 수급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두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환경위생과 직원 20명은 구성면 작내리 소재 2,000㎡ 규모의 자두 농가에서 자두적과 작업을 실시하여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도움을 주어"Happy Together김천"운동을 실천하는 데 앞장섰다.

환경위생과는 이후에도 본격적인 양파 수확 철이 되면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증산면 소재 양파재배 농가를 찾아 수확 작업을 도울 예정이다.

권세숙 환경위생과장은 “농촌 일손 돕기를 통해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면 좋겠다”며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농가에 적기에 농작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일손 돕기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