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체험교육원, 3월 정상 운영 후 일 45명, 월 1,036명 방문
안전체험교육원, 3월 정상 운영 후 일 45명, 월 1,036명 방문
  • 김주환 기자
  • 승인 2022.05.25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연재해와 자동차, 항공 등 일상생활 안전사고 12개 체험관 갖춰 -
안전체험관 교육

[내외일보] 김주환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안전체험교육원이 올해 3월 21일 정상 운영을 시작한 이후 매일 평균 45명 이상, 매월 평균 1,036명 이상의 체험객이 꾸준히 방문했다.
 
안전체험교육원은 지난해 9월 개원한 이후 5월 말 현재까지 체험자가 학생 2,578명, 학부모 43명, 교직원 153명 총 2,774명의 교육공동체가 체험형 안전교육에 참여했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진행한 ‘교육청, 소방가족 대상 특별행사에는 51가족 163명이 행사에 참여해 안전체험교육을 받기도 했다.

안전체험교육원은 부지면적 7,645㎡, 연면적 4,350㎡,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진, 풍수해 등 자연재해와 자동차, 항공, 선박, 승강기 등 일상생활 안전사고 분야별로 모두 12개 체험관을 갖추고 있다.
 
또한, 소방전문인력 5명, 유·초·중등 파견교사 3명, 전문강사요원 3명, 총 11명의 교육강사와 더불어 안전체험교육을 돕는 12명의 보조강사 인력풀을 갖추고 있다.

강승연 원장은 “우수한 안전체험교육원 시설을 통하여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이 머리가 아닌 몸이 기억하는 위기 대응 능력을 익히고 있다”며, “앞으로도 교육공동체의 안전의식을 높이고 재난 대응 능력을 향상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