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에서 태어난 건강 먹거리 ‘소래찬 활용 사례 공모전’ 시상
남동에서 태어난 건강 먹거리 ‘소래찬 활용 사례 공모전’ 시상
  • 김상규 기자
  • 승인 2022.06.24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동에서 태어난 건강 먹거리 ‘소래찬 활용 사례 공모전’ 시상

[내외일보] 김상규 기자 = 인천시 남동구는 소래찬 출시 1주년을 기념해 진행한‘소래찬 활용 사례 공모전’ 우수작에 대해 24일 시상식을 진행했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4월 25일부터 6월 3일까지 대상의 제한을 두지 않고 작품 신청을 받았으며, 그림과 사진, 동영상을 포함해 100여 점이 접수됐다.

가족이 둘러앉은 식탁에서 소래찬 김치를 맛있게 먹거나 소래찬 김치를 판매하는 모습 등 자신이 직접 겪었던 이야기를 담은 그림이 가장 많았다.

또한 소래찬 김치꽃이 활짝 피어있다거나 김치가 매워서 용으로 변신하는 모습 등 풍부한 상상력을 발휘한 작품도 있었다.

구는 주제 적합성, 독창성, 완성도, 홍보 효과성 기준에 따라 대상 1명, 최우수상 3명, 우수상 10명, 장려상 30명을 선정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이번 공모전은 소래찬이 많은 분께 안심 먹거리로의 이미지를 다지는 계기가 됐다”라며 “소래찬이 주민의 건강과 남동구 산업발전을 지키기는 고유브랜드로 성장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소래찬은 작년 7월 남동구 주민의 건강한 식생활 유지와 관내 중소기업의 육성을 통한 남동 산업발전을 목적으로 출시한 남동구 고유브랜드이다. 이번 공모전은 오는 7월 소래찬 출시 1주년을 기념하고 안심 먹거리 소래찬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