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긍정평가 또 하락... 이유는?
윤석열 대통령, 긍정평가 또 하락... 이유는?
  • 내외일보
  • 승인 2022.06.24 12:38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대통령실 제공
사진 = 대통령실 제공

 

[내외일보] 이희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가 한 주 전보다 2%포인트 떨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24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6월 4주차 조사 결과를 보면 윤 대통령이 직무수행을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47%,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38%였다.

부정 평가는 전주와 똑같았으나, 긍정 평가는 같은 기간 49%에서 2%포인트 하락한 47%를 기록했다.

취임 후 직무수행 50%초반대를 유지하던 윤 대통령의 긍정 평가는 지난주 40%대로 떨어진 이후 거듭 하락했다.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국민의힘 지지층(82%), 보수층(70%), 60대 이상(60%대)에서 높게 나왔다.

반면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더불어민주당 지지층(70%), 진보층(66%), 40대(62%) 등에서 높게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 지역에서 긍정평가 71%(부정 평가 20%)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광주·전라 지역에서는 26%(부정 평가 53%)로 가장 낮게 집계됐다.

연령별로는 30·40대에서 부정 평가가 더 많았으며, 나머지 연령대에서는 긍정 평가가 앞섰다. 

긍정평가 응답자들은 소통, 경제·민생, 결단력·추진력·뚝심, 전 정권 극복, 부동산 정책, 공정·정의·원칙, 국방·안보 등을 이유로 들었다. 현안으로는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재수사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부정평가는 인사(人事), 경제·민생, 경험·자질부족, 무능함, 독단적, 일방적, 집무실 이전, 직무 태도 등을 지적했다. 행정안전부 경찰국 신설 문제도 직무수행 평가에 부정적 영향을 준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21~23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진행됐다. 표본추출은 무선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유선 RDD 10% 포함)로 이뤄졌다. 응답률은 9746명 중 1000명이 응답해 10.3%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ㄷㄷㄷ 2022-06-29 01:06:31
원래 40대지지는 거의 다 민주당 아님? 원래 윤 지지안했는데 뭐. 문이 싼 똥때문에 원전이고 부동산경제고 아주 그 후폭풍으로 밑바닥치고 시작하는데 거기서 긍정평가가 나오기 쉽겠음? 하여튼. 다 윤탓하는게 쉽지ㅋㅋ 한전 억지로 묶어뒀다 대선끝나고 전기세 풀리는거 예상못한 사람있나? 그럼 멍청이지

최은옥 2022-06-25 10:53:52
잘못하고있다1표

신코리 2022-06-24 18:55:06
하고싶은대로해봐 소신껏 지지율 신경쓰지말고 그런것 조작하면 얼마던지 하더만 개판되어있는거 정상으로 돌리려면 할수없는겨

고형채 2022-06-24 18:35:40
낙제점이군요
그다음은 뭐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