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2022년 상반기 퇴임식 및 공로연수 이임식 개최
밀양시, 2022년 상반기 퇴임식 및 공로연수 이임식 개최
  • 주영서 기자
  • 승인 2022.06.28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예퇴직 9명, 공로연수 6명.
28일 시청 대강당에서 시 발전을 위해 오랜 기간 묵묵하게 일해 온 공직자들의 퇴임식 및 공로연수 이임식을 개최했다.
28일 시청 대강당에서 시 발전을 위해 오랜 기간 묵묵하게 일해 온 공직자들의 퇴임식 및 공로연수 이임식을 개최했다.

 

[내외일보=경남] 주영서 기자 =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28일 시청 대강당에서 시 발전을 위해 오랜 기간 묵묵하게 일해 온 공직자들의 퇴임식 및 공로연수 이임식을 개최했다.

2022년 상반기 퇴임식 및 공로연수 이임식에는 박일호 시장을 비롯하여 직원 가족과 공무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해 30여 년 이상 공직자로서의 소임을 마치는 퇴임자 및 이임자들을 축하했다.

이날 행사는 최병길 국악연주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박 시장의 격려사, 후배 공무원들의 축하 및 응원 메시지, 퇴임 및 이임자의 소회를 담은 메시지, 후배공무원 대표 시낭송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날 축하공연으로 자리를 빛낸 최병길 국악연주단은 밀양시 산내면 남명리 출신인 최병길 교수를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는 국악 전문 연주단체다. 최 교수는 국내 최초 국악 타악기 분야 박사 학위를 취득한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이며, 국내·외에서 1,000여 회 공연을 했다.

퇴직하는 선배 공무원들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현장에 참여하는 모습, 밀양의 변화되어 가는 모습, 후배들의 응원 메시지 등 후배들이 준비한 축하 영상을 보면서 그동안의 시간을 뒤돌아보는 시간을 가지며 후배들의 사랑과 존경, 응원에 가슴 먹먹함을 느꼈다.

퇴임과 이임하는 선배들의 소회를 담은 영상에는 공무원 생활 동안 기억에 남았던 일, 공직생활을 마무리할 수 있도록 잘 도와준 가족과 동료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남겨 참석한 사람들에게 깊은 감동과 울림을 주었다.

박일호 시장은 격려사에서 “평생을 공직에 몸담아 오면서 밀양의 발전과 시민 복리 증진에 헌신하신 선배님들께 감사드리며, 공직을 떠나시더라도 시 발전을 위해 끊임없는 응원과 협조를 부탁드린다. 앞으로 선배 공무원들을 평생 잘 모시겠다”라고 말하면서 그동안의 시정을 함께 이끌어 준 부분에 대한 감사함을 전했다.

이에 퇴임·이임자들은 “오늘 명예롭게 공직생활을 마무리할 수 있었던 것은 사랑하는 가족과 동료 여러분 덕분으로 그동안 감사하고 또 감사했다”면서, “인생 2막도 열심히 재미나게 지내겠으며, 밀양 발전을 위해서 늘 응원하겠다”라고 작별인사를 전했다.

한편 2022년 상반기 밀양시 퇴직 및 공로연수자는 모두 15명으로 명예퇴직 9명, 공로연수 6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