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에코시티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전주 에코시티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 고재홍 기자
  • 승인 2022.06.29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 오는 9월부터 에코시티 데시앙14블럭 국공립어린이집 운영·28일 민간위탁관리 협약체결
- 올 하반기에는 우아동 우아한시티, 여의동 만성에코르2단지 등 4곳에 추가 설치예정

 

[내외일보] 고재홍 기자 = 전주시가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도시 만들기를 위해 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국공립어린이집을 확대한다.

시는 28일 송천동 에코시티 거주민 돌봄환경 개선을 위해 에코시티 데시앙 14블럭(덕진구 세병로 210) 아파트 내에서 국공립어린이집을 운영할 수탁자와 민간위탁관리 협약을 체결했다.

878세대 이 아파트는 영유아보육법상 국공립어린이집 의무설치 대상(500세대 이상)이다.

시는 이날 협약에 이어 오는 8월 말까지 총 1억1천만 원을 투입해 어린이집 리모델링을 완료한 후 9월부터는 국공립어린이집을 개원해 운영한다.

이를 위해 오는 7월에는 인근 거주민 등을 대상으로 어린이집 운영계획 및 원아모집 일정 등에 대해 안내 설명회도 열 계획이다.

시는 올 하반기에도 △우아동 우아한시티 △여의동 만성에코르2단지 △중앙동 태평아이파크 △효자동 힐스테이트어울림효자 등 총 4곳 공동주택에 국공립어린이집을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전주지역 국공립어린이집은 2020년 26개소에서 지난해 34개소로 증가했으며, 올 연말이면 총 39곳으로 늘어나게 된다.

시는 영유아 인구가 상대적으로 많은 신도시 지역 돌봄 수요에 맞춰 국공립어린이집이 추가 확충되는 만큼 안정적인 보육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신축 아파트 내 맞벌이 가구 등 영유아 가정 자녀 돌봄에 어려움이 없도록 국공립어린이집 설치를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