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 누적 관람객 30만명 달성
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 누적 관람객 30만명 달성
  • 박용일 기자
  • 승인 2022.08.05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만 번째 관람객에게 기념품 전달
30만 번째 관람객

[내외일보] 박용일 기자 = 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관장 김동희)은 지난 31일 누적 관람객 수 30만 명을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유엔군 초전기념관은 1950년 한국전쟁 당시 유엔군 지상군이 남하하는 북한군과 최초로 교전을 벌였던 전적지인 오산 죽미령에 세워진 국가수호 현충시설이자 공립박물관이다.

유엔군 초전기념관은 30만 번째 관람객에게 구(舊)초전기념비와 신(新)초전기념비를 캐릭터화한 기념품을 선물로 전달했다.

이날 30만 번째로 방문한 관람객은“30만 번째 관람객이 되어 매우 기쁘고, 어린아이들이 유엔군 초전기념관 방문을 통해 한국전쟁의 올바른 역사에 대해 알 수 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동희 유엔군초전기념관장은“내년이면 유엔군 초전기념관이 개관 10주년이 된다”며, “시민들이 다시 찾고 싶은 기념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