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도 안된 아기에 보드카 먹인 부모, 전세계 '공분'
1년도 안된 아기에 보드카 먹인 부모, 전세계 '공분'
  • 내외일보
  • 승인 2022.08.07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이교영 기자 = 영국의 한 부부가 태어난 지 1년도 안 된 자녀에게 보드카를 먹이는 충격적인 영상이 공개돼 전세계적인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4일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영국 켄트주에서 한 부부가 아기에게 보드카를 주는 영상이 공개된 이후 켄트 경찰이 이들 부부를 아동학대로 체포했다.

앞서 온라인에서는 아이 엄마로 추정되는 한 여성이 보드카 병뚜껑에 술을 따른 뒤 아기의 목을 잡고 머리를 뒤로 젖혀 마치 약을 먹이듯 먹이는 14초 분량의 영상이 공개됐다.

맞은 편에 서 있는 아버지는 이를 지켜볼 뿐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아기는 보드카에 취해 얼굴을 비롯해 팔다리가 빨개진 상태였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즉각 수사에 나섰고, 켄트주 도버에 있는 한 주택가에서 두 사람을 아동 학대 혐의로 체포했다.

하지만 이들은 보석으로 풀려났고, 아기는 여전히 이 부부와 함께 있는 것으로 전해져 누리꾼들의 비난이 거세다.

한편 켄트 카운티 의회 대변인은 "사회 복지 기관들이 이에 대해 알고 있고 적절한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