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매립지공사, 서울시 수해폐기물 11일부터 반입
수도권매립지공사, 서울시 수해폐기물 11일부터 반입
  • 최장환 기자
  • 승인 2022.08.1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악구 4천톤, 서초구 2천톤, 영등포구 1천200톤, 동작구 1천톤
5백톤 미만은 오늘부터 가전제품 등 대형폐기물 선별 후 반입

[내외일보=인천]최장환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집중호우로 발생한 수해폐기물들을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수도권매립지 반입을 요청한 서울시에 11일부터 반입을 허용한다고 통보했다.

서울시가 지난 10일 요청한 수해폐기물량은 관악구 4천톤, 서초구 2천톤, 영등포구 1천200톤, 동작구 1천톤 등 8천200톤이다.

공사는 폐기물 반입 등에 관한 사무처리 규정 제6조에 따라 500톤 미만의 수해폐기물은 가전제품과 가구류 등 대형폐기물을 선별한 후 11일부터 반입을 허용하고, 나머지는 주민대표 운영위원들의 현장 실사 후 반입을 허용할 예정이다.

손경희 공사 반입부장은 “수해폐기물 반입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해 수해 복구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