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산하 시설공단 관리 수영장에서 유충발견,
창원시 산하 시설공단 관리 수영장에서 유충발견,
  • 주영서 기자
  • 승인 2022.09.23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 현장급파, 신속한 사고경위 파악 착수

[내외일보=경남] 주영서 기자 = 9월 20일 화요일 13시경, 창원시 산하 시설공단에서 관리하는 북면 감계복지센터 수영장에서 안내요원에 의해 유충 25마리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감계복지센터는, 창원시에 관련 사항을 보고하지 않고, 20일부터 21일 2일간 자체 유충 제거작업만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계복지센터는 9월 22일 14시 30분경 칠서수질연구센터에 유충 확인여부를 의뢰하고, 16시부터 수영장 휴관조치 한 바 있다.
한편, 시설공단 관계자는 16시 13분경 창원시 관련 국장에게 유선으로 보고했으며, 동 국장은 16시 40분경에 관련 사항을 시장에게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계복지센터 수영장에는 대산정수장의 강변여과수가 ‘북면배수지’를 통해 공급되고 있다.
강변여과수에는 유충 등의 접근이 불가해 비교적 안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창원시는 유충발생 원인이 ‘북면배수지’ 문제인지, 수용가인 감계복지센터 자체저수조 오염때문인지 등을 밝히기 위해 검사에 착수했다.

아파트 등에 식수로 공급되는 물의 요염여부를 판단하기 위해 ‘북면배수지’의 유입부 및 유출부와 급수가정(10여곳)의 수도꼭지에 대한 점검을 오늘 밤중에 실시한다.

아울러, 시는 북면지역 가정에서 유충의심물질이 발견될 시에는 바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