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코로나19 ‘자치경찰 TF팀’ 운영
장흥군, 코로나19 ‘자치경찰 TF팀’ 운영
  • 백평권 기자
  • 승인 2021.01.0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경찰 TF팀 운영을 통해 선제적 대응에 나서

[내외일보=호남]백평권 기자=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두 달 가까이 지속 중인 가운데 지역 사회 감염 제로화를 위한 장흥군의 선제적 대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장흥군은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기간인 1월 5일부터 17일까지 2주 동안 군 산하 직원들로 구성된 코로나19 ‘자치경찰 TF팀’을 시범 운영하여 장례식당, 식당, 교회, 터미널 등 코로나19 확산 위험도가 높은 다중이용 시설을 대상으로 방역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자치경찰 TF팀은 올해 7월부터 전국적으로 시행 예정인 ‘자치경찰제’ 도입에 앞서 시행 초기의 혼란과 시행착오를 줄이고, 코로나19 예방 활동을 강화하기 위해 시범적으로 운영하게 되었다.

장흥군은 주거 밀집 지역에 발판소독매트 및 군 청사 외부에 이동 민원인 상담실 설치, 소독약 무료 배부, 대학생 호루라기 방역단 운영 등 빈틈없는 방역 활동을 추진하여 현재까지 지역 내 감염자가 없는 ‘코로나19 청정지역’으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이번 ‘자치경찰 TF팀’ 시범 운영으로 한발 앞선 행정을 선보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