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르파티 촬영중단
아모르파티 촬영중단
  • 내외일보
  • 승인 2021.04.15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 파티-사랑하라, 지금'(이하 '아모르파티') 스태프 1명이 코로나 19 양성 판정을 받아 촬영이 중단됐다.

SBS는 15일 "아침일일극 '아모르파티' 스태프 중 한 명이 지난 13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사실을 인지한 직후 모든 촬영을 중단했고 선제적으로 모든 출연진과 스태프가 검사를 받았으며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SBS는 15일 “‘아모르파티’ 스태프 중 한 명이 4월 13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앞서 양성 확진을 받은 타 프로그램의 스태프와 동선이 겹치며 검사를 진행했고,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SBS 측은 이어 “방역당국의 역학 조사 기간은 (무증상자의 경우) 확진일 기준 이틀 전이다. 드라마 녹화는 그 이전인 4월 9일에 진행했으나, 만일을 대비해 사실을 인지한 직후 모든 촬영을 중단했다. 또 선제적으로 모든 스태프와 출연진이 코로나 검사 진행, 전원 음성 판정 받았다”라고 밝혔다.

지난 12일 첫 방송된 ‘아모르파티’는 인생 2막 레이스에 뛰어든 극과 극 두 여자의 치열한 한판승부를 그린 작품으로 최정윤, 안재모, 배슬기, 박형준 등이 주연을 맡았다.

촬영은 중단됐지만 이로 인한 결방은 없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