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 포브스 선정 '대박'
화사, 포브스 선정 '대박'
  • 내외일보
  • 승인 2021.04.21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마무 화사 / SNS
마마무 화사 / SNS

[내외일보] 마마무 화사가 '2021년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인'으로 선정됐다.

화사는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Forbes)가 4월 20일(현지시간) 선정한 '30세 이하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인' 엔터테인먼트·스포츠 부문에 이름을 올리는 영예를 얻었다.

포브스가 지난 2016년 시작해 6년째 발표하고 있는 이 명단은 포브스 소속 기자단과 각 분야 전문가가 10개 분야별로 영향력 있는 인물 총 300명을 꼽은 것으로, 올해는 아제르바이잔·북한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중 22개국의 30세 이하 청년들이 선정됐다.

포브스는 화사에 대해 "2020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MAMA)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후보에 오른 K팝 걸그룹 마마무의 멤버로, 베스트 퍼포먼스 솔로 부문을 수상했다. 지난해 미니앨범 '마리아(Maria)'로 한국 여성 솔로 가수로는 처음으로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 7위,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라고 소개했다.

특히 화사는 마마무 멤버로서 그룹 활동은 물론, 2019년 2월 발표한 솔로 데뷔곡 '멍청이(twit)'에 이어 'Maria'까지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독보적인 솔로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했다. 뿐만 아니라 예능, 광고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폭넓은 활동을 펼쳐 만능 엔터테이너로서의 입지를 견고히 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