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지도 송도선착장 무인민원발 급기 설치
신안군, 지도 송도선착장 무인민원발 급기 설치
  • 김성환 기자
  • 승인 2021.04.22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객들의 섬 문화 여행에 편의성 제고

 

[내외일보=호남]김성환 기자=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지도읍 송도선착장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하여 북부권과 중부권을 왕래하는 관광객들의 편의성을 도모하였다.

‘순례자의 섬’병풍도(기점·소악도) 12사도 예배당 순례길과 임자대교의 개통으로 북부권과 중부권을 왕래하는 주민들과 섬을 여행하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정부의 안전대책 강화로 신분증 미소지자, 신분 미확인자는 여객선에 승선할 수 없다. 이에 신안군은 지역 주민과 1004섬을 방문하는 관광객이 여객선 이용 시 불편함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를 다하고 있다.

송도선척장 대합실 무인민원발급기 이용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우리 고장을 찾는 관광객들이 섬 문화 여행의 즐거움을 느끼고, 만족도가 향상될 수 있도록, 수준 높은 고객만족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