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생활고 아냐"
김장훈 "생활고 아냐"
  • 내외일보
  • 승인 2021.04.22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장훈 / SNS
김장훈 / SNS

[내외일보] 가수 김장훈이 생활고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김장훈은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앞서 15일 방송된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에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당시 방송에서 그는 작업실을 소개하면서 "보증금 3천만원에 월세로 사는 중이다. 가끔 강연과 비대면 공연을 해서 돈을 버는데 (월세를) 밀릴 때도 있다"고 밝혔다.

특히 "현재 두 달 밀렸다. 몇 년 전에 태어나서 처음으로 돈 걱정을 해봤다"고 말해 생활고를 추측케했다.

하지만 김장훈은 생활고는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그는 SNS에 "얼마 전 '현장르뽀 특종세상' 출연분이 방송되었는데 아주 상그지로 나와서리"라며 "걱정 끼쳐드려 너무 죄송합니다. 참~ 이런 일로 사과를 드린다는 것도 재밌습니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저는 생활고라는 표현과 너무 안 어울리는 평안, 보람, 행복한 삶을 살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또한 저는 그런 식으로 도움받는 것, 일단은 팩트가 아니니 부당하다는 생각이고, 궁상맞고 추레한 걸 몹시 싫어하는 성격인거죠. 그 방송과 저의 성격차를 인지 못한거죠. 그걸 잘 인지하지 못하고 출연한 저의 부주의, 순진하게도 열심히 원하는대로 다 토해낸 저의 우매함이 죄라면 죄입니다"라고 방송 출연을 후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