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사랑 모델데뷔 '우월한 유전자?'
추사랑 모델데뷔 '우월한 유전자?'
  • 내외일보
  • 승인 2021.05.10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추사랑 화보

[내외일보] 추성훈, 야노 시호 부부의 딸 추사랑이 일본에서 모델로 데뷔했다.

일본 오리콘 뉴스는 10일 "야노시호가 한 패션 브랜드의 2021년 여름 캠페인에 딸 사랑과 공동 화보를 촬영했다"고 밝혔다.

오리콘 뉴스는 "추사랑은 2세 때부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한국의) 국민 여동생이 됐다"며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 각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추사랑은 (이번 화보 촬영이) 일본 데뷔가 된다"고 밝혔다.

이번 화보 촬영과 관련, 야노 시호는 "딸이 이번 화보 촬영에 눈을 빛냈다. (딸의) 일본 데뷔가 되는 것이라 매우 흥분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추사랑은 야노 시호와 능숙하게 포즈를 취하고 즐거운 미소를 선보이며 화보 촬영을 완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