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누리 연희단의 흥겨운 농악 한 바탕 ‘삼도농악 – 일상을 위한 신명’
한누리 연희단의 흥겨운 농악 한 바탕 ‘삼도농악 – 일상을 위한 신명’
  • 이수한
  • 승인 2021.05.13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국립무형유산원 전통연희 판놀음 청춘연희”

5월 15일 오후 4시. 네이버TV 국립무형유산원 채널 생중계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국립무형유산원이 주관하는 “2021 전통연희 판놀음 청춘연희”에서 한누리 연희단이 ‘삼도농악 – 일상을 위한 신명’이라는 주제로 프로그램의 마지막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한누리 연희단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연희과 졸업생들로 구성된 전문연희단체로 전통연희의 대를 이어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전통연희의 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이번 공연은 ‘삼도농악 – 일상을 위한 신명’이라는 주제에 걸맞게 경기도, 경상도, 전라도 농악의 다채로운 맛과 멋을 선보이고, 더불어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일상에 신명을 불어 넣어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본 공연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하여 국립무형유산원 홈페이지 사전예약제로 실시되며, 공연현장과 네이버TV 생중계로 공연을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