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중소기업 빅데이터 분석.활용 지원 사업 2년 연속 전국 1위 선정
인천시, 중소기업 빅데이터 분석.활용 지원 사업 2년 연속 전국 1위 선정
  • 최장환 기자
  • 승인 2021.05.14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ㅡ'21년 과기정통부(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공모사업 전국 1위로 선정
관내 중소기업(28개사)의 새로운 비즈니스 및 시장창출에 기여

[내외일보=인천]최장환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테크노파크(원장 서병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의「2021년 중소기업 빅데이터 분석.활용지원」공모사업에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인천테크노파크와 함께「2020년 인천시 중소기업 4차 산업혁명 실태조사」를 실시했으며, 기업들이 원하는 4차 산업혁명 기술분야는“빅데이터 분석과 클라우드 컴퓨팅”이 32.3%로 높게 나타났다.

본 사업의 주요내용은 중소기업에게 데이터 전문기업들이 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이용해 수요 중소기업들이 원하는 데이터를 분석하고, 분석결과를 기업 비즈니스에 도입해 신규 사업 아이템을 창출하고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이며, 2021년 5월부터 12월까지 총 사업비 5억을 투자할 계획이다.

2020년에 수행한 사업의 경험을 바탕으로 금년도 사업에서는 전년도 대비 목표를 상향해 수행할 예정이다.

공모사업 수행기관인 인천테크노파크는 본 사업에 응모하기 전인 2021년 3월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사전 수요조사를 실시한 결과 141개 기업이 응답해 92%의 참여의향을 보였으며, ▶데이터 분석.활용 컨설팅 전문기업을 선정 ▶인천지역 수요기업 발굴 ▶교육·세미나 ▶컨설팅(대면, 비대면) 등의 사업 프로그램을 시행하게 된다.

한편, 김준성 인천시 미래산업과장은“빅데이터 분석?활용 지원사업”을 통해 제품·서비스 기획, 제조 공정, 영업 마케팅, 사후 관리 등 데이터를 통한 부가가치 창출로 관내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 모델을 창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