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주요 도정 현안·내년 정부예산 확보 지원 요청
충남도, 주요 도정 현안·내년 정부예산 확보 지원 요청
  • 백춘성 기자
  • 승인 2021.05.1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 개최…도정 협력 당부 -

[내외일보/충남] 백춘성 기자=충남도는 14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도의회 더불어민주당과 예산정책협의회를 열고 제1회 추경 예산안 의결 및 중점 추진과제 등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충남도 예산정책협의회

양승조 지사와 이우성 문화체육부지사, 도 실·국·원·본부장, 도의회 더불어민주당 김한태 원내대표, 김명선 도의장, 전익현 부의장, 민주당 소속 도의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예산정책협의회는 안건 보고,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도는 2021년 제1회 추경 예산안과 충남민항 시설 유치 등 도정 주요 현안, 조례 제·개정안 등을 설명하고 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협력을 당부했다.

아울러 도는 주요 도정 현안으로 △충남민항 건설 △KBS 충남방송총국 설립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기금 운영 △육군사관학교 논산 이전 유치 △화력발전 지역자원시설세 세율 인상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민관협력 충남형 배달앱 활성화 등을 꼽고 지속적인 협력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내년 정부예산 확보가 필요한 주요 사업으로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가로림만 교량 건설(국도38호) △화력발전소 폐쇄지역 대체에너지산업 지원 △충남 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건립 △고남∼창기(국도77호) 도로 건설 △동면∼진천(국도21호) 도로 건설 △차량용반도체 기능 안전·신뢰성 기반 구축 등 25건을 제시하고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민선 7기 주요 성과에 힘을 보태준 도의원들에게 감사를 전한 뒤 “충남도가 풀어야 할 현안에 우리 의원님들께서 변함없이 앞장서 줄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충남의 역점 사업과 공약 사업을 원활히 추진할 수 있도록 이번 추경 의결에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도는 국민의힘, 정의당 소속 도의원과도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도의회와의 소통을 이어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