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소득’ 논의에 대한 범시민적 공감대 형성
기본소득’ 논의에 대한 범시민적 공감대 형성
  • 박덕규 기자
  • 승인 2021.06.25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윤경 도의원, 기본소득국민운동 군포본부 상임 공동 대표 맡아 출범식 개최

[내외일보=경기] 박덕규 기자 =  경기도의회 정윤경 의원(더불어민주당, 군포1)이 상임 공동 대표를 맡고 있는 기본소득국민운동 군포본부가 24일 오후 3시 군포시자원봉사센터 대회의실에서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출범식에는 경기본부 김상돈 상임 대표, 하수진 공동 대표, 서태성 청년 공동 대표, 군포본부 이상훈 사무국장, 여성회 지명옥 회장, 자율방범연합대 이성민 대장, 군포시시각장애인연합회 이진원 지회장, 군포소상공인소셜클럽 강성권 회장, 경기도전의경회 양호연 회장, 군포예총 강신웅 회장, 군포시자원봉사센터 이경훈 센터장 등 많은 회원들이 참석했다.
 
군포본부는 출범식을 통해 “기본소득국민운동 군포본부의 출범을 대내외에 알리는 동시에 군포본부의 위상과 역할을 제시”하고, “기본소득의 제도적 실현을 위한 범 시민운동으로 승화시키기 위한 계기를 마련한다”는 구상을 밝혔다.

정윤경 상임 공동 대표는 인사말에서 “우리나라는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으로 기본소득이 저소득층의 생계에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 또 지역경제에 어떤 긍정적 효과를 미치는지 이미  체험했다”고 말하며, “기본소득 재원 마련을 위해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탄소세, 로봇세, 데이터세 등 다양한 세원에 대한 연구와 검토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기본소득과 관련된 정책과 제도가 군포시, 경기도를 넘어 전국적으로 확산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하며, “군포 출신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장으로서 많은 관심을 갖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포본부는 “다양한 분야에 종사하시는 시민분들을 모집하여 분야별 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며, 나아가 “군포전역에서 ‘기본소득’ 논의에 대한 범시민적 공감대를 형성해 나갈 것”이라고 향후 계획을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