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지역, 공사장 폭염 대비 점검‘안전사고 제로’
세종지역, 공사장 폭염 대비 점검‘안전사고 제로’
  • 김주환 기자
  • 승인 2021.07.23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천정비공사장 7곳 대상 무더위쉼터, 근로여건 등 점검 나서 -
본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본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내외일보] 김주환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최근 전국적인 폭염으로 공사장 내 온열질환 발생 우려가 높아지면서 23일 관내 하천 정비공사장 7곳에서 폭염 대비 안전점검을 벌였다. 

이날 점검은 그늘막 등 근로자들의 온열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시설 운영 여부와 휴식시간, 냉음료·식염수 제공 등 폭염대비 근로 여건 위주로 진행됐다. 

또한 더위에 따른 안전모 등 개인 보호구 착용 소홀과 기습적 폭우 대비 배수로 정비, 폭염 시 콘크리트 타설 지양 등 안전과 품질관리 에 대해서도 점검했다. 

김진섭 시 치수방재과장은 “이상기후에 따른 장기간 폭염으로 옥외 근로자들의 온열질환 등 사고 발생 우려가 큰 만큼 수시 점검을 통해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