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사과에도 '제정신인가?'
MBC 사과에도 '제정신인가?'
  • 내외일보
  • 승인 2021.07.24 21: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방송 캡쳐
MBC 방송 캡쳐
MBC 방송 캡쳐
MBC 방송 캡쳐

[내외일보] MBC가 지난 23일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 중계 방송 중 각국을 소개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사진 및 자막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하지만 누리꾼들은 여전히 비판의 수위를 높이고 있다.

MBC는 24일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해당 국가 국민과 시청자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사과 입장을 밝혔다. 

MBC는 “문제의 영상과 자막은 개회식에 국가별로 입장하는 선수단을 짧은 시간에 쉽게 소개하려는 의도로 준비했지만, 당사국에 대한 배려와 고민이 크게 부족했고, 검수 과정도 부실했다”고 잘못을 인정하며 “변명의 여지가 없는 잘못”이라고 했다.

이어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며 “MBC는 올림픽 중계에서 발생한 이번 사안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영상 자료 선별과 자막 정리 및 검수 과정 전반에 대해 철저히 조사한 뒤 그 결과에 따라 엄정한 후속 조치를 취하겠다”고 했다.

또한 “스포츠 프로그램 제작 시스템을 근본적으로 재점검해 유사한 사고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했다.

앞서 MBC는 전날 저녁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 생중계 중 각국 선수단 소개에 부적절한 자막 및 사진들을 사용해 시청자 및 누리꾼들에게 비판을 받았다.

우크라이나 선수들이 입장하는 장면에서 우크라이나를 대표하는 이미지로 체르노빌 원전사고 사진을, 아이티 선수단에게는 아이티 폭동 사진을 삽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호두까기 2021-07-25 08:05:25
와 이건 좀...... 제가보기엔 다른다라 무시하는거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