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강원도 최초 발달장애인 전수조사 실시
원주시, 강원도 최초 발달장애인 전수조사 실시
  • 김의택 기자
  • 승인 2021.09.03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김의택 기자 = 원주시는 강원도 최초로 관내 거주 발달장애인 약 1,987여 명의 생활실태와 욕구 파악을 위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9월 6일부터 11월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조사는 부모 등 가족의 부담이 큰 발달장애인 개개인의 생활실태와 복지 욕구를 조사함으로써 장애인의 가족 욕구 변화에 부응할 수 있는 보다 장기적이고 체계적인 맞춤형 복지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추진한다.

지적·자폐성장애로 대표되는 발달장애는 아동기에 발현해 성인기까지 지속됨에 따라 평생 스스로 자립하는 데 어려움이 있어 본인뿐만 아니라 부모 등 가족의 부담이 매우 크지만, 현실적으로 공적 서비스 제공이 크게 부족한 실정이다.

이번 조사는 원주지역 시니어일자리 사회서비스형 참여자가 각 세대를 직접 방문해 조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서비스 지원현황, 의사소통, 일상생활 실태를 비롯해 18세 미만 장애인을 양육하고 있는 부모의 장애인 복지정책 욕구 파악 등을 위해 학령기까지의 장애인 양육가정 유형과 18세 이상 유형으로 나눠 조사한다.

원주시는 올해 의사소통이 어려운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먼저 실시해 시대의 흐름에 맞는 장애인 정책 전환의 계기로 삼고, 오는 2022년에는 전체 장애인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