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모악산도립공원 꽃무릇 활짝 "힐링하세요"
완주군 모악산도립공원 꽃무릇 활짝 "힐링하세요"
  • 고재홍 기자
  • 승인 2021.09.16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완주군 모악산 도립공원 내 등산로 구간에 초가을 정취를 느낄 꽃무릇이 만개해 탐방객에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청명한 가을 하늘아래 화사하게 만개한 꽃무릇은 다년생 식물로 ‘초가을 전령사’라고도 불리며 꽃과 잎이 한번도 만나지 못해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을 뜻하는 “상사화” 라고도 불린다.

완주군은 2016년부터 모악산도립공원 내 대원사를 경유하는 구간에 30만본 이상 꽃무릇 군락지를 조성했으며, 현재 꽃무릇이 만개해 모악산을 찾는 등산객 및 탐방객에 많은 볼거리를 제공하고, 코로나로 지친 주민에 힐링공간 및 쉼터 역할을 하고 있다.

윤당호 체육공원과장은 “모악산이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치신 분들께서 마음을 치유하실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꽃무릇 구경에 앞서 코로나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등의 방역수칙을 준수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